부진지표 중심 대책 모색 등 정부합동평가 상위권 도약을 위한
부진지표 중심 대책 모색 등 정부합동평가 상위권 도약을 위한
  • 이종일 기자
  • 승인 2022.09.20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정부합동(시군)평가 대비 2차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2. 사진(2022년 정부합동(시군)평가 대비 2차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22022년 정부합동(시군)평가 대비 2차 추진상황 보고회 (사진제공=영양군)

【뉴스신】 영양군은 20일 한승환 부군수 주재로 지표담당 국실과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22년 시군평가 대비 2차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77개 정량지표 중 부진하다고 판단되는 23개 지표를 중심으로 문제점 분석 및 실적제고 방안 등이 논의됐으며, 특히 점수 배점이 높은 ▲신기술제품 우선구매율 ▲아동학대 대응체계 내실화율 ▲국공립 어린이집 이용률 ▲공공 취업지원 서비스 달성률 등의 지표가 연내 목표 달성될 수 있도록 부서별 협업체계를 마련했다.

회의를 주재한 한승환 부군수는“정부합동평가가 지자체 역량 및 행정수준을 나타내는 가장 객관적인 지표인 만큼 남은 하반기에 직원들이 의욕적으로 업무 추진하여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독려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영양군은 시군평가 상위권 순위로의 도약을 목표로 2022년 남은 기간 동안 매월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정성지표 우수사례 발굴회의, 지표별 담당자 및 팀장 수시회의 등을 진행하여 지표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