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환 성주군수...동서3축(성주~대구구간) 고속도로 추진 총력!!
이병환 성주군수...동서3축(성주~대구구간) 고속도로 추진 총력!!
  • 남승모 기자
  • 승인 2023.01.25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주 ~ 대구구간 L=18.8km, 9,542억원 예비타당성 조사 실시

인근 대도시 접근성 강화로 물류수송 비용 절감 및 중부내륙권·대구권·동해안권 연결을 통한 지역균형발전 기대
ⓔ성주군
이병환 성주군수가 최재훈 달성군수와 '성주~대구구간 고속도로'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성주군

【뉴스신】 성주군수(이병환)는 현재 추진 중인 동서3축(새만금~포항) 고속도로 중 미완성 구간인 '성주~대구구간 고속도로'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1월 19일 달성군수(최재훈)를 만나 적극적으로 공동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동서3축(성주~대구구간)고속도로는 지난해 10월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지로 선정되어 현재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예비타당성조사 연구가 진행중으로, 지난해 고시된 남부내륙철도「성주역」건립과 연계한 광역교통망 구축으로 성주의 미래 100년의 신성장동력을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사통팔달 교통중심지 도약

- 동서3축 고속도로 건립으로 서해안(새만금)과 동해안(포항)과의 접근성이 강화되고 경부선, 중부선, 중주내륙선 등 동서방향으로 직접 연결해 우회거리를 60%이상 단축 가능

→ 고속철도와 고속도로, 주간선도로의 교통망 구축으로 동서남북 방향으로 전국 방방곡곡의 이동이 편리하고 일일생활권 가능

향후, 국토부에서는 예비타당성조사를 거쳐 사업 추진의 타당성을 확보한 이후 설계 등 관련 절차에 따라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병환 성주군수는′민선7기 시작부터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사통팔달 광역교통망 구축' 전략이 '성주~대구 구간'사업 추진 등 가시적으로 성과가 드러나고 있고, 성주의 미래를 위한 초석이 마련되었다′면서 ′앞으로 지역의 관광산업과 대형SOC사업 등과 연계하여 성주의 눈부신 변화와 발전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