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대설·한파 자연재난 종합대책 추진
오산시, 대설·한파 자연재난 종합대책 추진
  • 뉴스신(NEWSSHIN)
  • 승인 2022.11.2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청사 전경
오산시청사 전경

【뉴스신】오산시는 겨울철을 맞이해 대설 및 한파에 대비하여 시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자연재난 종합대책을 내년 3월 15일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겨울철 기상 전망은 평년 수준의 기온과 강설량을 예상하고 있으나 잦은 기상이변과 라니냐현상으로 인해 건조하고 한랭한 날씨가 길어질 것으로 우려된다.

 이에 따라 오산시는 제설 전진기지에 작년 제설재 사용량의 200%를 비축하고 일정 수량 소진 시 추가 비축계획을 마련하였으며 비상 상황 시 원활한 제설작업을 위해 제설 차량 작동점검을 완료했다.

 특히 한파에 취약한 곳에 거주하고 있는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게 방한용품을 지급할 계획이며 한파에도 시민들이 안전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버스정류장에 온열의자를 추가 설치·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이번 겨울철에도 시민이 안심하고 믿을 수 있도록 자연재난 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최선을 다해 시민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