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대표 ‘국민속으로, 경청투어’ 고향 안동신시장, 울진산불지역 방문
이재명 대표 ‘국민속으로, 경청투어’ 고향 안동신시장, 울진산불지역 방문
  • 남승모(NEWSSHIN)
  • 승인 2022.12.22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 정권 “초대기업·초부자 감세, 야당탄압 정적 제거에만 몰두”
재해구호성금 3억400만원 전달
이재명 대표가 안동중앙 신시장에서 주민들과 대화를 하고 있다.
【뉴스신】이재명 대표가 22일 11시 경북 안동중앙 신시장에서 지지자와 시민들에게 인사말을 하고있다.

【뉴스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2일 고향인 안동을 방문해 지역민들의 환영을 받으며 ‘국민속으로, 경청투어’를 이어갔다.

이재명 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안동중앙신시장에서 안동사랑상품권으로 장을 보고 동지 팥죽을 나누어 먹으며 상인들과 갈수록 어려워지는 전통시장 경기침체 상황과 활성화 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안동 장날을 맞아 시장을 찾은 시민들에게 이재명 대표는 “안동은 기개와 지조가 살아있는 고장으로 독립운동가를 가장 많이 배출한 자랑스러운 고향”이라며 “무수한 고난과 역경을 안동사람이라는 자부심으로 이겨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왕조시대에도 백성을 두려워했는데 국민으로부터 권력을 부여받은 지금의 정권은 국민을 두려워하지 않고 자신들의 정치적 이득을 위해 야당을 탄압하고 정적 제거에만 몰두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뉴스신】이재명 대표가 22일 11시 안동중앙 신시장을 찾아 팥죽을 먹고 있다.

또 “6조원에 달하는 초대기업과 초부자들의 세금은 깎아주면서 소멸위기에 처한 고향을 살리기 위한 지역화폐 예산 5천억원이 없다며 반대하는 사람들이 지금의 여당이고 정부”라며 “억강부약을 실현하고 힘없는 사람을 도와주는 것이 정치인데 지금의 정권은 서민들을 옥죄고 힘 센 사람들 편에서 폭압의 정치를 하고있다”고 비판했다.

일행들은 오후 3시 지난 3월 발생한 울진산불 피해 복구현장을 찾아 손병복 울진군수의 울진산불피해복구 현황 브리핑을 받고 "손병복 울진군수가 총력을 다하는 것으로 알지만 일에 한계가 있고 재정적 어려움이 많기 때문에 많이 힘드실 것이라 생각한다"며 "민주당도 울진주민 여러분이 더 이상 고통받지 않도록 신속하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산불방지대책 수립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당원들의 재해구호 성금 3억400만원을 이재명 당대표, 조정식 사무총장, 임미애 경북도당위원장, 황재선 영주영양봉화울진위원장, 강부송 군위의성청송영덕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했다.

【뉴스신】이재명 대표 및 민주당관계자들이 손병복 울진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희망브릿지에게 구호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한편, '국민 속으로 경청 투어'는 민생 경제 현장에서 생생한 바닥 민심을 청취하고 내년도 민생 예산과 당의 주요 입법 사항 등을 직접 설명하고자 전국을 다니며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